경찰

울진해경, 관내 해양사고 잇따라

강구항 침몰선박 인양, 기관고장 침수선박 무사 예인

URL복사

 

감찰일보 김종화 기자 | 울진해양경찰서는 지난 12일 오후 3시 10분경 강구항내 침몰어선 A호(4.35톤, 정치망, 강구선적)를 무사히 인양 부두에 계류조치 했으며 인명피해 및 해양오염은 없다고 전했다.


사고선박 A호는 강구항 오포 3리 급유소 앞 계류 중 원인미상의 이유로 같은 선단선에 홋줄이 연결된 채 침몰되어 있는 것을 지나가던 행인이 발견하고 상황실로 신고하였다.


침몰선박은 크레인에 의해 무사히 인양 계류조치 되었으며, 차후 조선소에 상가하여 수리 및 정확한 침몰원인을 파악할 예정이다.


또한 13일 새벽 02시 35분께는 강구항 동방 약 400M 해상에서 냉각수라인 파손으로 기관실이 침수된 선박 B호(2.29톤, 정치망, 강구선적, 승선원 2명)를 강구해경파출소 연안구조정이 출동하여 강구항으로 예인 완료 했다.


울진해경 관계자는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출항 전 기관 점검 등 사전점검이 매우 중요하다”며 “해양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치

더보기
제주도의회 임정은 의원, 제주더큰내일센터 운영 및 교육과정 전반에 대한 점검 요청
 감찰일보 김종화 기자 | 제주더큰내일센터의 운영실적 및 교육과정에 대해 점검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14일 제399회 임시회 농수축경제위원회 제1차 회의에서 임정은 의원(더불어민주당, 대천동·중문동·예래동)은 “제주더큰내일센터의 취·창업율을 80.1%라고 보고하고 있으나, 이는 인턴십 과정에 진입한 인원과 조기퇴소한 후 취·창업한 인원을 포함한 수치로, 조기퇴소 인원을 제외하면 59.6%이다”라고 지적하였다. 임정은 의원은 탐나는인재 1,2기의 경우 총 선발인원 170명 중 퇴소인원이 83명으로 49%에 달한다며, 채용전제형 인턴십이 구직자의 선호가 높음에도 불구하고, 1기의 경우 절반이상이 퇴소한 것은 프로그램에 대한 만족도가 낮다는 것을 반증한다”고 지적하였다. 임정은 의원은“올해 신설된 디지털트랙은 코팅개발자를 양성하기 위한 소프트웨어 특화교육으로, 뉴딜 및 4차 산업영역의 전문지식과 기술영역을 커버하기에는 기초수준으로 판단된다”며, “제주형뉴딜 2.0의 핵심과제에도 더큰내일센터가 선정된만큼, 교육이 산업육성이 기여할 수 있도록 점검이 필요하다”고 지적하였다. 임정은 의원은“더큰내일센터는 운영비를 포함하여 3년간 159억원의


경제

더보기
경상남도, ‘서부경남 발전전략 및 성과확산을 위한 연구용역’ 중간 보고회 개최
 감찰일보 권영대 기자 | 경남도는 14일 사천시 소재 경남TP 항공우주센터에서 ‘서부경남 발전 전략 및 성과 확산을 위한 연구 용역’ 진행 상황을 점검하는 중간 보고회를 개최했다. 지난 5월부터 추진한 용역은 서부경남 중점 전략산업의 지역 생태계 강화와 외연 확장, 그리고 주요 권역별 발전계획과 서부권 주요 핵심사업의 연계를 통한 서부경남의 발전 전략을 제시하기 위해 추진됐다. 용역의 효율적이고 실효성 있는 결과를 도출하기 위해 지난 6월부터는 총괄분과, 혁신도시분과 등 4개 분야 전문가 실무단 34명을 구성하여 용역을 지원하고 있다. 이날 보고회는 용역 수행기관인 경남연구원이 현재까지 마련한 주요 과업별 중간 성과와 향후 계획을 보고한데 이어 참석자의 토론과 의견수렴을 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발표된 내용을 보면 ▲ 서부권 발전 주요 정책에 대한 상황 평가, ▲ 경남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연계 지역산업 거점화 및 초광역 산학연 클러스터 육성 전략, ▲ 진주강소특구 연계 항공우주부품·소재산업 및 신산업 육성, ▲ 경남 항노화산업 고도화 방안, ▲ 주요 중장기 발전계획상 서부권 주요 사업 연계 및 도출 등 주요 과업별 세부사업 전략이

핫이슈

더보기

특허받은 에너지 절감방식으로 확실한 절전 효과를 보여주는 유효전력 절전시스템, CESS

 감찰일보 김종화 기자 | 사상 초유의 코로나19 팬데믹의 긴 시간 동안 전 인류의 모든 일상이 멈추었다. 그리고 그 여파로 불거진 세계적인 경기침체는, 중소규모로 공장이나 사업체를 운영하는 국내 중소상공인들에게 헤어나기 어려운 불황을 초래했고, 여전히 예측 불가한 미래에 대한 불안으로 절망감을 심어주고 있다. 이러한 불경기에도 매 월 가차 없이 부과되는 각종 운영 경비와 인건비 부담을 감당하지 못하고, 하나 둘 문을 닫는 중소 기업과 사업장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어 궁극적인 대책이 강구되어야 하는 임계점에 다다랐다. 게다가 최근에 전기요금이 인상됨에 따라 기업 운영에 소요되는 경상비 중에 전기요금도 더욱 큰 비중을 차지하게 되면서 기업주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가운데, ‘궁하면 통한다’고 했던가? 한 푼의 경비 절감도 간절한 이 위기의 시대에 희소식이 될 아이템으로 최근 급부상하고 있는 강력한 절전 효과의 전력효율시스템이 있어 소개하려고 한다. 코스모토에서 개발, 제작하고 ㈜파이오닉스 스마트에너지사업본부에서 보급하고 있는 신개념 에너지절감시스템, CESS가 바로 그것인데, 국내 유일의 “절전기 특허”에 의해 생산되는 CESS는 인증기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