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산시, 수소전문기업들과‘친환경 수소특별시’인프라 구축 업무협약

안산도시개발㈜-㈜SPG수소-코하이젠㈜-경원여객자동차㈜ 참여

 

감찰일보 이용무 기자 | 안산시가 ‘친환경 수소특별시 안산’ 실현을 위해 수소산업 분야 전문기업들과 잇따라 손잡고 사업을 확대해 나간다.


시는 3일 안산도시개발㈜·㈜SPG수소·코하이젠㈜·경원여객자동차㈜와 ‘친환경 수소특별시 안산’ 인프라 구축 및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시청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는 윤화섭 안산시장과 안민호 안산도시개발 대표이사, 이성재 SPG수소 회장, 이경실 코하이젠 대표이사, 민충기 경원여객자동차 대표이사 등이 참석해 수소 인프라 구축에 뜻을 모았다.


수소 생산부터 이송, 활용까지 수소산업의 전주기 벨류체인 구축을 위해 ‘수소시범도시’ 사업을 추진 중인 시는 지난달 국내 액화수소산업 대표 주자인 SK㈜와도 손을 잡은 데 이어 이번 협약까지 더해지면서 친환경 수소 생태계를 조성하는데 든든한 지원군을 얻게 됐다.


협약에 따라 시는 ▲수소 인프라 구축 및 운영을 위한 인허가 등 행정적 지원 ▲수소 모빌리티 전환을 위한 지원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SPG수소는 ▲메탄올 개질 등을 통한 수소 생산 ▲수소배관 설치 및 안전관리 지원을 통해 생산과 공급 역할을 담당하며, 안산도시개발은 ▲수소 인프라 구축 관리 ▲청정수소 생산 신기술 개발 및 실증사업 지원 등을 맡는다.


수소충전소 구축 및 운영 전문기업인 코하이젠은 ▲수소배관을 활용한 버스 등 대형 상용차용 수소충전소 구축 및 운영을, 경원여객자동차는 ▲친환경 수소버스 도입과 운영을 수행한다.


SPG수소는 수소 생산 및 공급을 주력으로 하는 수소에너지 전문기업으로, 현재 시가 추진하는 수소시범도시 사업에도 참여 중이다. 코하이젠은 상용차용 수소충전소 구축을 목적으로 올 2월 설립된 특수목적법인으로, 상록구 본오동에 내년 말 준공을 목표로 수소충전소를 설치하고 있다.


안산지역 수소 모빌리티 보급의 핵심 역할을 맡게 될 경원여객자동차는 지난달 시동을 건 ‘경기도 제1호 수소버스’를 시작으로 수소버스 등 친환경버스를 적극적으로 도입해간다.


윤화섭 시장은 “친환경 수소특별시 안산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수소전문기업들과 함께 철저히 기반을 다져 가겠다”라며 “대한민국 수소경제를 선도하는 안산시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409억8천300만 원이 투입되는 수소시범도시 사업을 지난 5월 착공, 내년 12월까지 ▲기본요소 수소추출기(1천800㎏/일) 1기·파이프라인 16.8㎞·연료전지 2개소·수소통합운영센터 1개소·수소충전소 4개소 설치 ▲특화요소 수전해 설비 1기·그린수소 충전소 1개소 등 설치를 통한 수전해 수소생산 실증 등을 추진하고 있다.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