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북도립여중고, 제22회 영광의 졸업식 거행

배움의 기회를 다시 찾아 맞게 된, 만학도 학생들의 빛나는 졸업식

 

감찰일보 김종화 기자 | 성인여성들의 꿈을 실현하는 전라북도립여성중고등학교(교장 이영희)의 제22회 졸업식이 27일(목) 10시에 학교 강당에서 열렸다.


이번 졸업식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기존에 참여하던 초청인사, 가족 참석을 배제했다. 마스크 쓰기, 거리두기, 행사장 소독 등 방역에 충실해 행사를 진행했다.


가부장적인 사회문화와 가정형편 곤란 그리고 건강상 이유로 학업의 시기를 놓친 여성들이 다시 얻은 배움의 기회로 48명의 졸업생은 누구보다 값진 졸업장을 받았다.


졸업식에는 송하진 도지사와 김승환 교육감, 송지용 도의회의장은 참석하지는 못했지만, 축하 영상을 통해 만학도들의 졸업을 축하했다.


이번 졸업식에서 도지사 표창(2명), 도의회 의장상(2명), 교육감상(2명), 학교장상(2명), 동문회장상(2명) 등 85명이 수상의 기쁨을 맛봤다.


또한 (재)전북은행장학문화재단은 올해에도 대학 진학 졸업생 10명에게 50만 원씩 총500만 원의 장학금을 지급하여 훈훈함을 더했다.


이날 송하진 도지사는 축하영상을 통하여 “꿈을 꾸는 사람은 언제나 청춘이며 시기의 빠름과 늦음은 중요하지 않다. 중요한 것은 무엇이든 해보는 것이며 그런 의미에서 오늘은 끝이 아닌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날이다. 학교에서 배운 지식과 경험으로 여러분만의 미래를 힘차게 열어가시길 바란다.”라고 인사를 전했다.


이영희 전라북도립여성중고등학교장은“평생 간직해온 학업에 대한 간절한 열망으로 학교의 문을 두드렸고, 3년의 소중한 결과물을 안고 교문을 나서는 여러분은 이에 더욱 당당하고 멋지게 또 다른 삶의 여정을 시작했으면 한다.”며 졸업을 축하했다.



정치

더보기
광양시의회, 제9대 의회 시의원 당선인 간담회 개최
 감찰일보 최지은 기자 | 광양시의회는 24일, 시의회 의원 상담실에서 제9대 의회 시의원 당선인이 참여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시의원으로 선택받은 당선인들에게 의정활동을 안내하기 위해 마련한 것으로 초선의원과 다선의원 등 당선인 14명과 의회사무국의 관계 공무원이 참석했다. 간담회는 당선인 상호간에 이어 당선인과 의회사무국 직원간 상견례를 시작으로 시의회 일반 현황, 지방의회와 관련한 각종 제도와 법령, 시의회 원구성과 개원식, 의정활동에 대한 설명을 들은 후 본회의장 등 시의회 시설을 둘러보는 순서로 진행됐다. 참석한 의원들은 인사말을 통해 ‘지방선거 결과에서 알 수 있듯이 시민들은 변화를 원하고 있으며, 시의원들에게는 변화의 선두에 서서 지역 발전과 시민 행복을 위해 열심히 일해야 하는 책임과 의무가 있다.’고 입을 모았다. 이와 함께 ‘제9대 의회 의원들은 어느 때보다 시민들로부터 주목을 받고 있는 만큼 앞으로 4년 동안 시민들의 기대와 바람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의정활동을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회의를 진행한 임채기 의회사무국장은“앞으로 시의원 당선인들께서 의정활동을 펼치는 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