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남도의회, 5ㆍ18민주화운동 42주년 맞아 국립민주묘지 참배

URL복사

김성일 의장직무대리, “오월 민주정신 이념이 이 땅에 뿌리 내리길” 기원

 

감찰일보 최지나 기자 | 전라남도의회는 제42주년 5ㆍ18민주화운동 기념일에 앞서 16일, 국립5ㆍ18민주묘지를 찾아 참배했다.


이날 참배는 전라남도의회 의장직무대리 김성일 부의장과 전경선 운영위원장, 박문옥 기획행정위원장을 비롯해 의회사무처 간부공무원들이 참석해 참된 민주주의를 위해 싸우다 영면한 오월 영령들을 위로했다.


김성일 의장직무대리는 “5ㆍ18민주화운동이 발생한 지, 어느새 반세기에 이르지만, 여전히 오월 영령들이 품었던 기대에는 부응하지 못해 안타깝다”면서 “이제는 이 땅에서 5·18 민주항쟁이 아픔의 기억이 아닌 화합의 축제로 인식되는 사회적 분위기가 하루빨리 조성되길 희망한다”고 의지를 표명했다.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