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남원시 “닮은 우리 다른 두리, 우리두리” 다(多)함께 프로그램 진행

 

감찰일보 이호민 기자 | 남원시는 지난 10월 5일 남원시가족센터에서 시어머니와 결혼이민자 며느리 14명이 ‘언어의 효과적 사용을 통한 고부간 갈등 해소’라는 주제로 서로의 속마음을 터놓고 이야기할 수 있는 다(多)함께 프로그램을 실시했다.


이는 원활한 소통과 화합, 서로 간의 이해를 돕고 힐링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레크레이션으로 진행하여, 노래와 마술, 게임 등으로 시어머니와 며느리가 자연스럽게 함께하며 서로의 거리를 좁히고 관계를 돈독히 하는 시간을 가졌다.


다(多)함께 프로그램은 상반기 다문화가정 부부대상, 하반기 시부모와 며느리 대상으로 문화의 이해, 가족 간의 소통 방법, 가정폭력 예방법 등을 알아보고 가족이 함께 활동하는 시간을 가지는 활동으로 다문화가족 내에서 발생하는 문제를 예방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남원시 관계자는 “세대와 가족 가치에서 큰 차이가 있는 다문화가족의 고부갈등은 갈등 그 자체가 아니라 갈등을 해소하려는 의지와 노력이 중요하다”며, “남원시는 언제나 가족의 건강성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다문화가족의 안정적인 정착과 상호 간의 소통능력을 증진시키고 가족 간의 유대감 강화로 건강하고 행복한 가정을 만들고자 부부와 시부모 대상으로 다함께 프로그램을 운영 중으로, 참여를 희망하는 가족은 남원시가족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정치

더보기
경기도-도의회 간 소통·협치기구 ‘여·야·정 협의체’ 출범
 감찰일보 박미영 기자 | 경기도와 경기도의회 간 민생현안 협의를 위한 소통·협치 기구 ‘여·야·정 협의체(이하 협의체)’가 출범했다. 지난 7월 김동연 지사가 취임 후 첫 확대간부회의에서 여·야·정 협의체 구성 의지를 밝힌 후 4개월여 만에 경기도와 경기도의회가 대타협을 이뤘다. 김동연 경기도지사와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 더불어민주당 남종섭 대표의원, 국민의힘 곽미숙 대표의원은 25일 경기도의회 대회의실에서 이런 내용을 담은 ‘경기도-경기도의회 여·야·정 협의체 공동협약서’에 공동 서명하며 본격적인 ‘김동연표’ 정책협치, 민생협치의 출발을 알렸다. 염종현 의장은 “오늘의 자리를 가장 기뻐하실 분들은 바로 1,390만 경기도민분들이라고 생각한다. 동수의 의석을 주시며 대립과 갈등을 넘어 대화와 타협의 길로 가라는 준엄한 뜻을 저희가 비로소 받들게 됐기 때문”이라며 “서로 간의 처지와 지향점은 다르지만, 희망의 끈을 놓지 않고 끈질기게 협의해왔기에 가능했다. 김동연식 협치 모델의 출발을 대내외에 공식적으로 알리는 신호탄이 될 것이다”라고 평가했다. 경기도의회 국민의힘 곽미숙 대표의원은 “힘들게 이 자리까지 왔는데 서로 소통하고 협의하고 좋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