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포천시, 제2회 추경 2,740억 원 규모 확정

 

감찰일보 최지나 기자 | 포천시는 올해 제2회 추가경정예산으로 당초 1회 추경예산에서 2,740억 원이 증액된 1조 2,989억 원(일반회계 1조 1,630억 원, 특별회계 1,359억 원)을 편성·확정했다.


편성된 추경 예산은 고물가·고금리 등 경기침체에 대응하기 위한 민생안정 지원사업과 각종 현안사업 추진에 투입한다.


민생안정 지원사업으로 ▲코로나19 생활지원비 지원사업 38억 원 ▲비료 가격안정 지원사업 13억 원 ▲취약계층 긴급지원사업 8억 원 ▲농업용면세유 구입 긴급 지원사업 7억 원 ▲포천사랑상품권 인센티브 7억 원 ▲포천사랑택시 운행 보조 4억 원 ▲소상공인 특례보증 1억 원 등을 반영했다.


또한 민선8기 공약사업과 주민 숙원 등 현안사업 추진을 위해 ▲이동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52억 원 ▲포천천 3차 생태하천 복원사업 32억 원 ▲한탄강 경관교량 및 전망대 설치공사 30억 원 ▲생활SOC복합화사업 20억 원 ▲가산 도시계획도로(중로2-가산2) 개설공사 20억 원 ▲포천 역세권개발 기본구상 및 타당성 조사 용역 5억 원 ▲청성산 종합개발 계획수립 용역 3억 원 등을 편성했다.


백영현 포천시장은 “각종 경제 지표가 악화되고 경제 성장세 둔화가 예상되는 만큼 지방재정의 역할이 매우 중요한 시기다.”면서 “편성된 예산을 신속히 집행해 시민들의 어려움을 조금이나 덜어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치

더보기
22년 대선·지방선거 이후 더불어민주당 나주화순지역위원회 조직 개편
 감찰일보 박미영 기자 | 더불어민주당 나주화순지역위원회는 지난 10월 2일 오후 5시에 나주사무실에서 제 1차 운영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운영위원회에서는 그동안 미뤄왔던 신임 당직자 24명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이날 회의에는 신임 남용식 수석상근부위원장 외 조영미, 문정용 상근부위원장 등이 참석했고, 신임 감해원 사무국장, 김관용 조직국장을 포함한 신임당직자 21명이 참석했다. 신정훈 나주화순지역위원장은 “전남도당 위원장을 역임하고 있어 대외적인 활동이 많아 나주 화순지역에 소홀함이 생길 수 있음을 걱정하며, 상근부위원장을 비롯한 신임 당직자들에게 지역에 많은 활동과 헌신을 부탁한다”고 전했다. 아울러 신정훈 지역위원장은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위원장을 맡게 되어 책임이 막중하다. 나주화순지역위원회가 전남도당의 새로운 바람에 앞장서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남용식 수석상근부위원장은 50대 초반부터 몸을 담았던 더불어민주당이 벌써 60대가 됐다며, 당이 주는 마지막 임무라고 생각하며 열심히 하겠다며, 선민후사, 즉 시민을 먼저 생각하는 더불어민주당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번 당직인선을 구성된 신임당직자는 고문단, 부위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