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커스

인물포커스 - 한국탐정의 대명사 유우종 회장

URL복사

감찰일보 김현수기자

 

지난 2일 FPI탐정중앙회는 실무와 이론 교육을 거쳐 자격검증 필기시험을 치렀다.

또한 유우종 회장은 코르나19로 거리두기를 몸소 실천하고 철저한 방역과 함께 다수의 교육생들을 3회에 걸쳐 소수정예로 교육을 진행하였다.

FPI탐정 중앙회 유우종 회장은 교육생들에게 실탄사격 및 현장실습을 통해 체계적이고 엄격한 실무교육을 실시하여 탐정으로서 기본 소양과 자질을 갖추게 하였다. 이 과정에서 중도 포기하는 교육생과 합격의 문을 열지 못한 탈락자도 발생하였다. 또한 주, 객관식으로 이루어진 필기시험은 단순 암기가 아니라 교육을 통해 정답을 찾을 수 있도록 다양한 소재로 문제를 특정화하였다. 유 회장은 명탐정사 자격증은 돈으로 따는게 아니라 진주를 꿰어나가는 과정이라며 자격 검증이 끝나는 시간까지 교육생 한명 한명에게 눈을 떼지않았다. 이렇게 긴 시간과 전투와 같은 과정을 거쳐 명실공히 명탐정사가 탄생하는 것이다. 이 자리에는 대한민국탐정진흥회 이상갑 회장과 한국사회범죄연구소 백기종 교수, 의료분쟁전문가 성균관대 하명기 교수, 감찰일보 김종화 대표를 비롯해 전,현직 범죄수사업무를 담당했던 여러 인사들이 자리를 함께하였다. OECD 가입 국가중 우리나라만 공인 탐정제도가 없으며 탐정제도 도입에 전체 찬성률은 76%에 달할 만큼 국민들의 기대와 소망에 부응하겠다고 유 회장은 거듭 강조하였다. 유 회장은 탐정은 누구나 도전할 수 있지만 누구나 할 수 있는 일이 아니라며 전문 탐정사로 명탐정사의 필요성과 자질, 역할 등 참 교육의 중요성을 언급하였다.

FPI탐정중앙회는 타 단체에서 발급하는 자격증과 다르게 탐정을 육성하고 교육할 수 있는 1급 '라이선스(license)' 자격증과 검증 된 자격으로 실무에서 활동할 수 있는 2급 자격증으로 구분하고 있다. 탐정은 단순 직업이 아니라 전문 직업이며 정탐꾼, 염탐자 등 사생활을 침해하는 그런 직업이 아니고 일부 불법을 자행하는 단체나 흥신소, 심부름센터와는 엄격한 구분과 법제화가 되어야 한다며 유 회장은 목소리를 높였다.

유우종 회장은 ‘미래 직업에 도전한 사람들’로 능률교과서(중학)에 오를 만큼 한국 탐정의 대명사로 이미 각광받는 인사며, 각 언론사와 방송매체을 통해서도 수 차례 보도 될 만큼 범죄관련 수사와 대한민국 탐정의 법제화에 앞장서는 인물이다.

유우종 회장과의 짧은 여정이었지만 잠시라도 긴장하지 않을 수 없는 시간이었다.

대한민국 탐정의 앞날을!

그 날을 기대해 본다.




경제

더보기
‘경상국립대병원 개방형실험실’ 개소로 도내 바이오기업의 성장 돕는다
 감찰일보 이용무 기자 | 경남도는 25일 오후 경상국립대병원에서 개방형실험실(단장 이상일, 現 경상국립대병원 의생명연구원장)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하병필 경남도지사 권한대행을 비롯하여 조규일 진주시장, 권순기 경상국립대학교 총장, 윤철호 경상국립대병원장, 이영준 창원경상국립대병원장, 이상진 보건복지부 보건산업정책과장 등 바이오 분야 관계자, 송해룡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개방형실험실 단장 등 6개 사업단 및 사업 참여기업 대표가 참석하여 개소식을 축하했다. 개방형실험실 구축은 병원의 우수한 의료진과 인프라를 통해 병원과 연계가 어려운 창업기업의 안정적인 사업 지원과 지속적인 성장이 가능하도록 하는 병원 중심의 개방형 혁신 플랫폼 사업이다. 2019년부터 보건복지부에서 추진해온 사업으로 5개 병원이 참여했다. 지난 7월 경상국립대병원과 이화여대 목동병원이 주관기관으로 선정되어 3년간 각각 국비 10억 원을 지원받는다. 경상국립대병원 개방형실험실은 공동실험실과 장비실을 구축했고, 엑스피온, 디보, 메디젯 등 10개 참여 기업을 선정하여 입주 공간을 제공한다. 2023년까지 3년간 참여 기업을 지원하여 30건의 특허 등록·

핫이슈

더보기

비대면 진료 통합 플랫폼 공동개발 MOU 체결,(주)잇다헬스케어와 (주)메타아이넷

 감찰일보 김종화 기자 | 경희대학교 치과병원 이정우교수가 대표로 있는 (주)잇다헬스케어 와 온라인 비대면 플랫폼 기업인 (주)메타아이넷 함경원 대표는 원격 진료 플랫폼 사업을 공동개발하고 의료인 전용 원격 진료 커뮤니티 어플리케이션과 일반인 비대면 진료 어플리케이션을 공동 개발 진행 한다고 밝혔다. 경희대학교 치과병원 이정우교수는 의료인 전용 원격 진료 커뮤니티 앱을 통해 진료 중인 환자 상태에 대한 상세 판독이 필요할 경우, 담당 주치의 판단으로 의료인 커뮤니티 앱 공간으로 환자상태 및 치료 적합 여부를 공유하게 된다. 앱 공간으로 공유된 환자 상태 정보 (개인정보없음) 는 해당 진료과목 커뮤니티 회원 의료인들이 상세히 판독하고 정확하고 빠르게 진단하여 최적의 조건으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병원과 환자를 이어 주는 의료인을 위한 원격 진료 커뮤니티 앱 이다. 또한 이번 MOU를 통하여 (주)메타아이넷 함경원 대표는 현재 개발중인 일반인 대상 비대면 진료 앱을 통합 개발하여 만성질환 환자 (혈압약,당뇨약등) 및 거동이 불편한 환자 그리고 병원 진료시간 내에 업무로 인한 방문이 어려운 환자들에게 비대면 진료 앱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