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청소년재단 권선청소년수련관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점자카드 만들어, 관련 기관에 기부 예정

연말연시 청소년들의 따뜻한 마음을 느낄 수 있는 계기 마련

 

감찰일보 최지은 기자 | 수원시청소년재단 권선청소년수련관은 지난 3일 청소년 봉사활동 프로그램 기부니 좋은 봉사 ‘기부러브 Ⅱ’를 성황리 마쳤다.


이번 봉사활동은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시각장애에 대한 이해 ▲점자 교육 ▲점자카드 만들기 순으로 진행했으며 완성된 점자카드는 12월 중 시각장애아동 지원 기관으로 직접 전달할 예정이다.


프로그램 참여한 청소년은 “평소에 생각해 보지 못했던 시각장애 아동의 입장을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됐고, 함께 만든 점자카드가 꼭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사업 관계자는 “기부러브 봉사프로그램을 통해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했다.”며 “내년에도 청소년들의 봉사 정신 함양과 건강한 지역사회를 조성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정치

더보기
제주도의회, 제주도민 문화권 보장 & 제주의 문화적 가치 확산 가능성과 과제는?
 감찰일보 최지나 기자 |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문화관광체육위원회(위원장 이승아, 오라동)는 한국문화관광연구원과 공동으로 “문화영향평가 활성화 운영을 위한 정책간담회”를 30일 오후2시에 제주문학관 대강당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정책간담회는 2013년 문화기본법 제정으로 문화영향평가가 도입된 후, 2021년 '제주특별자치도 문화예술 진흥 조례'개정을 통해 각종 계획과 정책을 수립할 때 문화적 관점에서 문화영향평가를 실시해 도민의 문화권 보장과 문화정체성 보존, 문화적 가치가 확산될 수 있도록 조항을 마련한 바 있다. 하지만, 제주는 2016년부터 단 5건의 문화영향평가 시행으로 미진한 실적을 보이고 있어 향후 제주의 각종 정책에 대한 문화영향평가 활성화 방안 마련을 위해 마련됐다. 발표는 한국문화관광연구원 김연진 연구위원이 ▲문화영향평가의 의의와 효과라는 주제로 문화영향평가의 의의와 타 지자체 사례를 통한 효과를 소개할 예정이다. 이후 이어지는 정책간담회에서는 제주 도내 문화영향평가 대상 정책사업 발굴과 적용 방안에 대하여 간담회가 진행될 예정이다. 간담회에서는 이승아 위원장이 좌장을 맡아 진행되며, 하상우(정책기획관)·오효선(제주시 문화